택스뉴스
비즈니스워치가 서비스하는 프리미엄 세금 뉴스
관세청 차장에 노석환 인천세관장
이상원 기자 l

입력시간 | 2018-02-14 10:01

관세청이 1급 고위직 인사를 단행했다. 노석환 인천본부세관장이 2인자인 관세청 차장에 올랐고, 후임 인천본부세관장에는 조훈구 부산본부세관장이 승진했다. 정식 임명일은 설연휴 이후인 오는 20일이다.

▲ 노석환 신임 차장(왼쪽)과 조훈구 신임 인천본부세관장

노석환 신임 차장은 1964년 부산에서 태어나 부산동인고, 고려대 경영학과를 졸업했으며 서울대와 美피츠버그대에서 각각 행정학과 공공국제관계학 석사를 취득했다. 행정고시 36회로 공직에 입문했으며 관세청 본청 심사정책국장, 조사감시국장과 서울본부세관장을 지냈다.

조훈구 신임 인천본부세관장은 관세청 내에서 8급 경채출신으로 1급 고위직에 오른 첫 사례가 됐다. 1962년 경기도 양주에서 태어나 의정부고를 졸업한 후 세무대학을 진학해 관세공무원으로 채용됐다. 미국 관세국경관리청 파견근무를 다녀온 후 광주본부세관장, 관세청 정보협력국장 등을 역임했다. 방송통신대 무역학과를 졸업한 후 고려대에서 국제통상학 석사를 취득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관련 뉴스

많이 본 뉴스

전문가가 들려주는 '절세꿀팁'

할아버지의 증여 기술
세금을 아낄 수 있는 '꿀팁'을 전문가들이 직접 소개합니다. 복잡한 세법을 일일이 설명하지 않고, 궁금한 내용만 쏙쏙 전해드립니다. 나에게 맞는 최적의 절세 전략을 찾아보세요. [편집자] 고령화 사회로 접어들면서 할

부동산 세금 완전정복

임대사업자 등록, 언제하는 게 유리할까
서울에서 근래에 드물게 대단지로 개발된 아파트가 연말부터 입주에 들어간다. 송파구 가락동 시영아파트를 재건축해 입주하는 헬리오시티인데 입주 물량이 무려 1만세대에 달한다. 이런 새 아파트 입주예정자들 가운데 임대사업

은밀한 이야기 '19금 세금'

의붓아버지가 건넨 합의금
"내 딸에게 대체 무슨 짓을 한거죠. 당장 경찰에 신고하겠어요." "죽을 죄를 지었소. 돈은 넉넉히 챙겨줄테니 제발 살려주시오."그녀의 직업은 간병인이었습니다. 몸이 불편한 어르신들을 보살피면서 받는 돈으로 어린 딸